“복잡한 각종 신고전화번호, 이제 031-120만 기억하세요”
상태바
“복잡한 각종 신고전화번호, 이제 031-120만 기억하세요”
  • 최은경 기자
  • 승인 2020.11.19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흩어져있는 27개 신고전화 20일부터 경기도콜센터로 통합
도내 27개 신고 전화번호 120 경기도콜센터로 일원화
분산 운영되고 있는 27개 신고전화를 도민불편 해소 위해 031-120 콜센터로 통합운영
통합 콜센터(120) 운영으로 “전화 1번, 연결 2회이내, 불편0” 추진

 

인권침해, 산재, 공익침해 신고 등 흩어져 있던 경기도내 각종 신고전화번호가 031-120 경기도콜센터로 통합된다.

경기도는 도내 27개 신고 전화번호를 20일부터 031-120 경기도콜센터로 일원화해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경기도콜센터(031-120) 통합운영은 경기도콜센터 상담원 전용번호 0번 및 각종 신고전화 직접연결 2~9번으로 운영된다. 경기도콜센터로 전화해 안내에 따라 2번을 누르면 경기도 인권센터, 7번을 누르면 공익제보 핫라인으로 연결되는 식이다. 1번은 코로나19나 재난기본소득 등 전화문의 폭주 시 별도 운영한다. 신고전화 통합운영 시간은 평일기준 9시~18시다.

각종 신고전화 중 전문분야(인권, 노동, 공익제보) 및 수사분야(대금체불, 페이퍼컴퍼니, 산업단지 대기‧폐수 배출, 불법사채 등)는 해당부서로 직접 연결된다.

비상구 폐쇄 등 위반행위, 교통불편, 도로불편 등 단순신고 분야는 해당부서의 콜센터 상담원 교육을 통해 경기도콜센터에서 신고접수한 뒤 해당 부서로 신고내용을 전달해 처리할 예정이다.

120 경기도콜센터의 1일 평균 상담실적은 2,550여건으로 1인 평균 88건에 달하는 상담 민원을 처리하고 있다. 도는 이번 통합운영으로 상담건수가 증가할 것에 대비해 콜센터 인력을 충원 중이다.

도 관계자는 “콜센터 신고전화 통합운영으로 도내 각종 신고전화 접근성이 개선될 것”이라며 “전화문의가 폭주하는 사업은 임시인력을 투입해 비상응대가 가능한 시스템으로 전환하는 등 전화문의 시 대기시간 없이 도민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콜센터와 함께 도의 정책 및 사업에 관련된 각종 문의를 실시간으로 상담할 수 있는 카카오톡 서비스를 운영 중(9시~18시)으로 전화통화 없이 편리하게 상담가능하며, 간단한 민원접수도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