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동 새마을회, 코로나 확산 방지 방역활동 총력
상태바
와동 새마을회, 코로나 확산 방지 방역활동 총력
  • 최은경 기자
  • 승인 2020.09.16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 단원구 와동 새마을회(회장 전선표, 부녀회장 박국희)는 와동 행정복지센터를 중심으로 코로나 감염예방을 위한 방역활동을 펼쳤다고 16일 밝혔다.

전날 새마을회 회원들은 와동 행정복지센터를 중심으로 주변 버스정류장 및 벤치 등 공공시설물을 소독하고, 특히 방문 민원이 많은 민원실 입구와 주차장 주변을 집중적으로 방역했다.

전선표, 박국희 회장은 “코로나 확산으로 불안감을 느끼는 주민들을 직접 돕기 위하여 방역을 실시하게 되었다”며 “앞으로 코로나감염 확산 추세 등을 고려해 정기적인 방역활동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