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한준 의장, 베트남 하남성 대표단과 교류활성화 방안 논의
상태바
송한준 의장, 베트남 하남성 대표단과 교류활성화 방안 논의
  • 김범수 기자
  • 승인 2019.10.07 2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한준 의장이 팜 씨 러이(Pham Sy Loi) 베트남 하남성 인민의회 의장과 양 지역 간 협력을 통해 기업 투자 및 진출 확대, 한국어 교육 활성화 등 다양한 분야의 교류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사진=경기도의회
송한준 의장이 팜 씨 러이(Pham Sy Loi) 베트남 하남성 인민의회 의장과 양 지역 간 협력을 통해 기업 투자 및 진출 확대, 한국어 교육 활성화 등 다양한 분야의 교류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사진=경기도의회

송한준 경기도의회 의장(안산1)이 4일 베트남 하남성(Vietnam Ha Nam Province) 대표단과 만나 양 지역 의회 간 협력을 통해 기업 투자 및 진출 확대, 한국어 교육 활성화 등 다양한 분야의 교류를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송한준 의장은 이날 오전 경기도의회 의장 접견실에서 팜 씨 러이(Pham Sy Loi) 하남성 인민의회 의장을 비롯해 총 11명으로 구성된 대표단과 접견 하고 양 지역 간 상생협력 방안을 구체적으로 논의했다.

접견에는 경기도의회 ‘베트남 하남성 국제친선의원연맹’ 소속 의원인 박근철 회장(안전행정위원회 위원장)과 남종섭·최종현·김장일·김성수·최승원 의원이 동석했다.

경기도의회는 지난 2017년 10월 하남성 인민의회와 ‘친선관계 확립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한 이후 지난해 4 월 ‘상호교류 활동 활성화를 위한 공동 선언문’을 채택하고 총 7차례에 걸쳐 상호 방문을 실시하는 등 꾸준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와 관련, 송한준 의장은 “경기도 의회와 하남성 인민의회가 교류관계를 맺은 지 2년밖에 되지 않았지만 경제, 문화, 방재 등 다양한 분야에서 공동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추진해 오고 있다”면서 “지난해 의회가 하남성 인민의회와 공동 주최한 ‘베트남 하남성 한국문화의 날’ 행사, ‘베트남 하남성 경기도 투자유치 설명회’는 이 같은 협력 활동의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팜 씨 러이 의장은 “하남성에 진출한 한국기업의 대다수가 경기도 업체로 경기도의회의 협조 덕분에 큰도움을 받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양의회의 협력 속에 더 많은 경기도 기업이 하남성을 찾고 투자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