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료봉사단, ‘필리핀 포락’ 의료 활동
상태바
경기도의료봉사단, ‘필리핀 포락’ 의료 활동
  • 최은경 기자
  • 승인 2019.07.11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12일 의료취약계층 1,000명 진료 및 교육
안산 단원병원 8월 몽골 파견
‘경기도 의료봉사단’이 10일부터 오는 12일까지 필리핀 포락지역 해외 의료 봉사활동을 위해 9일 인천공항에서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경기도 의료봉사단’이 10일부터 오는 12일까지 필리핀 포락지역 해외 의료 봉사활동을 위해 9일 인천공항에서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필리핀의 수도 마닐라에서 차로 2시간 반 정도 떨어진 곳에 위치한 포락지역은 의료시설이 부족해 주민 대다수가 제대로 된 의료혜택을 받지 못하는 ‘의료 취약지역’이다.

특히 이 지역의 7월은 ‘우기’로 날씨가 습하고 기온이 떨어지는 탓에 감기가 많이 발생, 어린 아이와 임산부 등 건강취약계층을 위한 의료지원이 꼭 필요한 곳으로 알려져 있다.

경기도 의사회, 치과의사회, 한의사회, 약사회, 간호사회 등 도내 5개 의약단체 소속 ▲산부인과 ▲소아과 ▲신경외과 ▲성형외과 ▲내과 등 각 분야 전문의와 경기도치과위생사회, 선교사, 일반봉사자 등 총 42명으로 구성된 의료봉사단은 총 1,000여 명의 의료취약지역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진료, 위생교육, 구강교육 등 의료지원을 통한 ‘나눔’을 실천할 계획이다.

도는 다음 달에도 안산 단원병원 측에 1,000만 원의 예산을 지원, 몽골 헹티 아이막 지역에 봉사단 파견할 계획이다.

류영철 경기도 보건건강국장은 “도는 지난 2011년부터 해외의료봉사 지원사업을 통해 해외 의료취약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글로벌 나눔 의료를 실천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업 추진을 통해 경기도의 선진 의료기술을 해외에 알리고 경기도 의료 브랜드의 인지도를 높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