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정 유관기관소식 사람들
안산도시공사, 화랑오토캠핑장 재개장도심 속 시민 힐링 공간, 6일 문열었다
안산도시공사는 지하철 4호선 고잔역 인근에 위치한 안산 화랑오토캠핑장을 6일 재개장했다.

안산도시공사는 지하철 4호선 고잔역 인근에 위치한 안산 화랑오토캠핑장을 6일 재개장했다.

안산 화랑유원지 내에 위치한 화랑오토캠핑장은 숲과 호수, 경기도미술관과 어우러져 힐링과 문화의 명소로 잘 알려져 있는 곳이다.

400명이 동시에 이용할 수 있는 야영장 79면, 캐라반 4대, 어린이 놀이터, 샤워장, 탈의실, 식기세척실, 화장실 등 각종 편의시설이 갖춰져 지난 운영기간 동안 자녀를 동반한 가족단위 방문객이 많았다.

또한 지하철 4호선과 버스를 통한 대중교통을 이용해서도 쉽게 찾을 수 있으며, 넓은 주차장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어 당일치기 캠핑족과 일반 시민에게도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지난 휴장기간동안 흙먼지가 나지 않도록 마사토 사이트를 파쇄석으로 전면 개선하고, 캠핑장 내 도로 아스콘 포장과 LED 가로등 교체 등 편의시설이 대폭 확충됐다.

아울러 글램핑 사이트가 추가 설치되어 캠핑장 이용고객에게 다양한 선택의 기회를 제공한다.

이용시간은 1일 기준 오후 2시부터 다음날 오전 11시까지고 이용요금은 승용차 1대를 기준으로 1일 캠핑장 사이트는 2만원~2만5천원, 캐라반 사이트는 3만원~4만원이며, 글램핑 이용료는 캐라반과 동일 요금이 적용된다.

안산도시공사 정진택 사장은 “지속적인 환경개선으로 화랑유원지와 어우러진 화랑오토캠핑장을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며 “시민고객이 가족과 함께 휴식을 즐길 수 있는 쾌적하고 즐거운 힐링의 명소로서 자리매김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용문의 : 안산 화랑오토캠핑장 031-481-9800~9801

김태창 기자  ktc@ansantimes.co.kr

<저작권자 © 안산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