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카카오 T 바이크’와 함께 달린다.
상태바
안산시 ‘카카오 T 바이크’와 함께 달린다.
  • 유지혜 기자
  • 승인 2020.09.23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 ‘카카오 T 바이크’와 함께 달린다. (윤화섭 안산시장이 23일 안산시 단원구 화정천에서 민간 공유전기자전거 카카오 T 바이크 시승식을 하고 있다)
안산시, ‘카카오 T 바이크’와 함께 달린다. (윤화섭 안산시장이 23일 안산시 단원구 화정천에서 민간 공유전기자전거 카카오 T 바이크 시승식을 하고 있다)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오는 23일부터 민간 공유전기자전거 ‘카카오 T 바이크’ 500대를 투입하여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안산시는 카카오모빌리티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올해 500대 시범 운영을 거친 뒤 내년에는 1천대로 늘릴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시범 운영이 시작되는 23일 오전 10시에 시승 행사를 통하여, 전기 자전거의 작동 및 편의성을 직접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용 요금은 기본 1천 500원(15분 기준, 보험료 포함)이고, 추가 1분당 100원이다.

이용자는 ‘카카오T’ 애플리케이션 설치 후 가입하고 자전거에 부착된 QR코드나 일련번호로 인증한 뒤 목적지까지 이동하면 된다.

목적지에 도착 후 잠금장치를 설정하면 요금이 이용자가 선택한 방식으로 자동 결제된다.

윤화섭 시장은 “시범운영 결과를 분석하여 전기자전거인 카카오 T 바이크가 도시교통수단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