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중앙도서관, ‘스마트 안심 예약대출 서비스’ 개시…안심하고 책 보세요
상태바
안산시 중앙도서관, ‘스마트 안심 예약대출 서비스’ 개시…안심하고 책 보세요
  • 유지혜 기자
  • 승인 2020.03.30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대면 책 대여 서비스 누구나 쉽게 이용 가능…휴관 기간 중 도서관 소독·개선공사 진행

 

안산시 중앙도서관, ‘스마트 안심 예약대출 서비스’ 개시…안심하고 책 보세요
비대면 책 대여 서비스 누구나 쉽게 이용 가능…휴관 기간 중 도서관 소독·개선공사 진행

안산시(시장 윤화섭) 중앙도서관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임시 휴관이 장기화됨에 따라 읽고 싶은 책을 미리 예약하고 비대면으로 찾아가는 ‘스마트 안심 예약대출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30일 밝혔다.

도서관은 이용자로부터 접수를 받은 뒤 신청 도서를 안전하게 소독한 후 기기에 투입하고, 신청자에게 안내 문자를 발송한다.

신청자는 문자를 받은 이후 2일 이내로 도서관 회원증을 지참해 중앙도서관 1층 어린이자료실 입구에 설치된 스마트 예약 대출기에서 24시간 언제든지 책을 찾아가면 된다.

한 사람당 최대 3권까지 14일 동안 대출 가능하며, 7일간 반납연기도 가능하다. 다 읽은 책은 중앙도서관 입구에 있는 무인반납기로 반납하면 된다.

스마트 안심 예약대출 서비스는 이날부터 중앙도서관 홈페이지(http://lib.ansan.go.kr)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이밖에도 시는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으로 외출과 모임 등의 자제로 일상에 지친 시민들을 위해 스마트도서관(중앙역, 상록수역, 한대앞역, 초지역, 단원구청)에 신간·베스트셀러 도서 약 2천여 권을 마련해 운영하고 있다.

스마트도서관은 365일 24시간 운영되는 무인 도서대출 반납시스템으로, 도서관을 방문하지 않고 누구나 비대면으로 편리하게 책을 대출·반납할 수 있다. 도서관 가입 회원이면 누구나 1인 2권의 책을 10일 동안 빌려 읽을 수 있다.

또 도서관 홈페이지 전자책(e-book) 서비스, 관내 서점(대동서적 사동점·중앙점, 안산문고, 원곡서점, 한가람문고, 토닥토닥 괜찮아)과 연계한 지역서점 바로대출제로도 도서대출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도서관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면서 독서에 대한 갈증을 해소할 수 있는 각종 서비스로 시민들이 책을 통해 다시 건강하고 활기찬 기운을 얻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스마트 안심 예약대출 등 도서이용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중앙도서관 홈페이지를 확인하거나 031-481-3868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중앙도서관은 휴관기간동안 자료실 및 열람실 등 도서관 내부 전체 방역을 실시하고 32만권의 소장 자료 전체에 대한 장서점검 및 소독 작업을 실시하고 소음 문제로 공사가 어려웠던 노후 된 급수·온수배관 보수공사, 주위환경 개선 등 안전하고 쾌적한 도서관 환경 조성을 마치고 임시휴관을 종료, 시민들의 방문을 기다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