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부동라프리모, 통신중계기 무단설치 ‘원상복구’ 요구
상태바
선부동라프리모, 통신중계기 무단설치 ‘원상복구’ 요구
  • 김범수 기자
  • 승인 2020.03.09 20:05
  • 댓글 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개 동 옥상에 38기 확인 전자파·미관 해쳐” 주장
선부동 라프리모 아파트 옥상에 설치된 이동통신 중계기. 사진=라프리모입주예정자협회
선부동 라프리모 아파트 옥상에 설치된 이동통신 중계기. 사진=라프리모입주예정자협회

선부동라프리모아파트 입주예정자 협회는 지난 6일 아파트 관리사무소에서 ‘입주자 몰래 설치한 이동통신 중계 기를 원상복구할 것’을 요구했다.

협회측은 이날 아파트 조합과 관리사무소측이 입주민을 무시하고 4개 동에 통신 3사의 중계기 38기를 무단으로 설치했다고 주장했다.

협회 조기환 부회장은 “설치된 중계 기는 전자파와 건물 미관에 좋지 않아 다수의 아파트에서 논란이 되고 있는 문제”라며 “협회에서 알아본 결과 모조합장이 중대한 사안을 독단으로 설치했고, 관리사무소 또한 설치를 몰랐 다고 하나 지난 1월에 이미 조합장과 관리사무소가 협의해 모든 내용을 알고 있었다”고 주장했다.

이날 관리사무소에 모인 입주자 30여 명은 “입주자를 기만한 관리소장의 사퇴는 물론, 관리업체를 교체할 것과 이전 상태로 원상복구하라”고 요구했다.

협회측이 공개한 조합측 답변에 따르면 “중계기 설치는 통신장애가 다른 단지에 비해 많이 발생해 입주자대표 회의 구성 전 입주민들의 불편 및 민원이 발생할 것을 대비해 설치하게 됐다”며 “향후 입주자대표회의가 구성되면 입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원상 복구 등 통신사 책임하에 조치가 이뤄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중계기 설치 수수료 등은 추 후 입주자대표회의 구성 후 아파트 장기수선충당금으로 적립되며, 중계기 설치 등 전기 사용료 및 수수료는 조합과는 무관하다”고 밝혔다.

한편, 안산시 관련부서 담당자는 “민원 내용은 이미 접수했으며, 중계기 설치 과정 등 관련 내용에 대한 위법한 사항이 있는지 알아보고 조치하 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건강 2020-03-11 14:27:47
선부동님 본인집에 설치하시는 것을 고려해 보세요. 안산 일대 통신난 해결하셔서 좋은 일 하심 좋잖아요.
저희는 아이가 어려서 심정지 일으키고 건강해치면 안됩니다.
좋은 일 하시는 분 있으시면 좋지요

선부동 2020-03-11 11:29:01
조합장님이 일부러 그러셨겠습니까
조합장님은 우리 편의를 위해서 하신겁니다
조합장님을 너무 미워하지 맙시다
우리 개개인이 똘똘 뭉쳐서 다른것들 변경
에 힘을 새로이 모아서 할때입니다.
밥한끼 한끼 잘챙겨 드시고요. 단지내 담배꽁초
막버리는데 꺼진불도 다시 봅시다. 마지막으로
코로나19가 꺼져줘야 하는데 큰일입니다.

조재홍 2020-03-11 00:59:44
인터넷이 어쩌구저쩌구 떠나서
38개는 라프리모입주민이 필요로한 수량보다 넘침니다.
그리고 어린이집앞에도 위치해있습니다.
근처 초등학교 중학교 방향으로 쏘고있습니다.
라프리모 기지국이 아닙니다.
철거하고 필요한곳에 필요한 중계기만 달고 싶습니다

가져가라중계기 2020-03-10 21:33:00
본인 주머니 채우자고 우리 건강 팔아 넘깁니까?
원복 해놓으십쇼
사과 하십쇼

병원침대 편하냐 2020-03-10 21:17:29
감투만 쓰면 처 잡수실라고 난리네요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