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관련 시설 9곳 긴급방역
상태바
신천지 관련 시설 9곳 긴급방역
  • 안산타임스
  • 승인 2020.02.24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화섭 시장 “코로나19 감염예방에 최선…함께 노력해 달라”
사진은 신천지 대구교회
안산시, 신천지 관련 시설 9곳 긴급방역 실시 (사진은 신천지 대구교회)

안산시는 22일 “관내 신천지 집회 및 모임장소 등 9곳을 긴급 점검한 결과, 현재까지 대구 신천지 교회 집회에 참석한 안산시민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으며, 교회 및 교육장은 모두 집회 및 활동이 중지됐다”고 밝혔다.

시는 아울러 “상록보건소 및 단원보건소에서 긴급 방역을 실시했으며, 신천지 교회에 코로나19 의심환자가 있을 경우 즉시 의료기관 방문 및 신고하라는 내용의 공문을 발송했고, 선별진료 의료기관 등을 안내했다”고 덧붙였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이날 기준 전국 코로나19 확진자는 346명으로, 이 가운데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자가 150명을 넘어서는 것으로 파악됐다.

시는 신천지 신도 등을 중심으로 한 확진사례가 잇따르면서 시민 불안감이 커지자 신천지 관련 시설에 대한 점검 및 조치결과 안내문을 SNS 및 홈페이지에 게시하는 등 긴급조치에 나섰다.

윤화섭 시장은 “안산시 전 직원이 코로나19 감염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정부와 시를 믿고 시민 여러분들께서도 전염병 예방에 함께 노력해 주실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시는 코로나19의 안산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대중교통시설과 대규모 사업장 등을 중심으로 총력 방역에 나서는 한편, 손소독제와 마스크를 지원해 시민들의 감염예방을 돕고 있다.

한편 전날 오후 5시 기준 안산시에는 확진자가 없으며, 확진자와 접촉해 자가격리된 능동감시대상자도 0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