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호전 ‘제과·제빵·공예 영역별 특화교육 진행’
상태바
한호전 ‘제과·제빵·공예 영역별 특화교육 진행’
  • 김범수 기자
  • 승인 2019.12.02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과제빵전문학교 한국호텔관광실용전문학교가 호텔제과제빵학과 학생들에게 디저트, 브런치 특성화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한호전
제과제빵전문학교 한국호텔관광실용전문학교가 호텔제과제빵학과 학생들에게 디저트, 브런치 특성화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한호전

제과제빵 산업의 성장세가 눈에 띄는 요즘, 디저트·브런치 산업의 성장세가 주목을 끌고 있다.

카페 문화의 확산과 함께 성장하고 있는 이 산업들은 디저트의 경우 작년 기준 시장 규모가 2조원을 돌파했으며, 때문에 대기업들도 속속 뛰어들 만큼 미래 성장가능성이 높은 산업이다.

이러한 시장 상황과 함께 제과제빵전문학교 한국호텔관광실용전문학교는 호텔제과제빵학과 학생들에게 디저트, 브런치 특성화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한호전 호텔제과제빵과는 실용적인 실습학문 중심의 교육으로 이름난 학교이다.

이론 중심의 옛 교육방식에서 벗어나 70% 이상의 실습으로 이뤄진 제과제빵과의 새 커리큘럼은 학생들을 실무 중심으로 가르쳐 기업들이 원하는 인재로 양성시키고 있다.

또한 각 영역별 부분에 있어서 제과, 제빵, 공예 부문에 있어 영역별 특성화교육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는 ‘제과 - 제과, 디저트, 케익’, ‘제빵 - 제빵, 냉동생지, 브런치 샌드위치, 천연발효빵’, ‘공예 - 초콜릿, 마지팬, 설탕, 빵’ 각 분야에 세분화되고 전문성있는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호텔제과제빵과 김동균 교수는 “본교는 현장에서 강한 실무능력을 갖춘 학생들을 양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에 맞춰 실습 시설을 갖추었으며 특히 영역별 특성화 교육을 중점적으로 실시하고 있다”며 “이는 기업이 원하는 인재를 양성하는 학교의 교육 방침과도 일맥상통하는 부분이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본교의 7인의 기능장 교수진은 학생들에게 다양한 특강을 실시하는데 제과제빵학과의 경우 매 주 화요일 디저트 및 공예 특강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다양한 기법을 통해 예술적 감각을 가미한 디저트를 만드는 능력을 키우고 있다”며 “제과제빵에 양식이 더해진 브런치의 경우에는 학교 호텔조리과정 수업과 연결해 교육하고 있다. 이는 호텔 특성화 학교이기에 가능한 부분이다. 이러한 교육은 학생들이 굉장히 만족하고 있으며 이는 졸업생들이 취업 후에 가장 도움이 많이 됐던 부분이라고 이야기한다”고 덧붙였다.

제과제빵학교 한호전은 호텔제과제빵학과 이외에도 커피바리스타학과, 호텔관광경영학과, 호텔조리학과, 항공과 과 학생들을 특강과 특성화 교육을 통해 실력 향상과 진로적성 탐색을 돕고 있으며, 이러한 과정은 학생들의 취업률을 높여 대부분의 학생이 졸업 전에 취업을 확정짓고 있다.

한호전은 현재 2020학년도 신입생 원서 모집도 진행 중이다. 적성검사와 입학사정관제 면접 전형으로 학생을 선발하고 있으며 전공에 대한 열정과 꿈이 있는 학생이라면 누구나 제한 없이 지원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