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한국디지털미디어 고등학교 ‘우정학사’ 기증
상태바
부영그룹, 한국디지털미디어 고등학교 ‘우정학사’ 기증
  • 김범수 기자
  • 승인 2019.11.04 2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면적 1,320㎡·3개층, 33실 규모, 총 132명 수용
한국디지털미디어 고등학교 우정학사 준공식에서 관계자 및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부영그룹
한국디지털미디어 고등학교 우정학사 준공식에서 관계자 및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부영그룹

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은 안산시 단원구에 위치한 한국디지털미디어 고등학교 우정학사 공사를 마무리하고 지난달 31일 준공식을 가졌다.

준공식에는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을 대신해 직무대행을 맡고 있는 신명호 회장과 임직원, 이영권 대화알미늄 사장, 차성수 한국교직원공제회 이사 장, 이동흡 안산교육지원청 교육장이 참석했고 한국디지털미디어 고등학교 측은 김종현 학교법인 이산학원 이사 장, 김승억 법인사무국장, 박주현 교장을 포함해 학생, 교직원, 학부모 등 약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중근 회장의 아호인 ‘우정(宇庭)’ 에서 이름붙인 ‘우정학사’는 학습·편의 시설 등이 갖춰진 기숙사로 연면적 약 1,320㎡(400평) 3개 층, 33실(1실당 4 인), 총 132명을 수용할 수 있다. 부영 그룹은 전국 초·중·고교에 기숙사, 도서관, 역사관, 급식소 등 100여 곳의 교육시설을 무상으로 건립해 기증하고 있다.

신명호 회장은 “우정학사에서 꿈과 재능을 키워나가 훗날 국가와 지역사 회를 위한 훌륭한 인재로 성장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종현 학교법인 이산학원 이사장은 “우정학사 건립 기증을 통해 학교발전의 토대를 마련해주신 부영그룹 이중근 회장 이하 임직원 분들께 감사드린 다”며 “우정학사는 미래 인재 양성을 통한 인류공영의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부영그룹은 그동안 국내외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해 온 대표적인 기업이다.

지금까지 사회에 기부한 금액만 7,600억원(잠정)이 넘으며, 지난 2014년에는 500대 기업 매출 대비 기부액 1 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지난 8월에는 경남 소재 창신대학교의 재정기여자로 함께 하기로 하고 2020년도 신입생 전원을 우정(宇庭)장학생으로 선발해 1년간 등록금 전액을 장학금으로 지원 하기로 하는 등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 끌어 갈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