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철민 국회의원 “LH, 주차용지 장사로 6,500억원 수익”
상태바
김철민 국회의원 “LH, 주차용지 장사로 6,500억원 수익”
  • 김범수 기자
  • 승인 2019.10.07 2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판교 360억, 김포한강 219억에 주차용지 매각
주차문제 심각, 민간에 매각할수 있는 주차용지 제한해야
김철민 의원
김철민 의원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김철민 의원 (상록을, 사진)이 한국토지주택공사 (LH)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주차용지 매각으로 6,500억 원의 수익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LH는 2004년부터 2019년 9월까지 164건의 주차용지를 매각했는데, 지자체 등 공공에 매각한 것은 9%인 14건에 불과했다.

이는 LH가 택지개발 후 주차용지를 지자체에 매각하면 조성원가로 판매하지만, 민간에 경쟁 입찰로 높은 가격을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민간이 주차용지를 매입할 경우 수익창출을 위해 음식점, 마트, 영화관 들을 설치해 시설물 부설주차장이돼 일반 국민들의 주차장 이용이 사실상 제한된다.

김철민 의원은 “국민들은 심각한 주차난을 앓고 있는데, 공기업인 LH는 주차용지 매각으로 자신들의 배만 불리고 있다”며 “민간에 매각할수 있는 주차용지를 제한하고, 지자 체에 조성원가 이하로 매각하는 것을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