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시의회
김명연 의원 ‘선부광장 상권 활성화 예산’ 확보인근 주차장 이용 1시간 무료
1억4천200만원 확보
김명연 의원

단원구 선부역 주변의 상권 활성화를 위해 주차장 이용료가 인하될 예정이다.

7일, 김명연 의원(안산시 단원구 갑, 자유한국 당·사진)은 선부광장 주변의 공영 및 사설 주차장 약 1천300면을 이용 하는 이용객들에게 1시간 무료 쿠폰을 발급해 주기 위한 예산 1억4천200만원을 중소기업벤 처부 주차환경개선사업 예산으로 확보했다고 밝혔다. 국비가 확보됨에 따라 안산시도 추가로 예산을 확보할 계획이다.

단원구의 선부광장 주변은 약 962개의 점포가 밀집해있으며 일평균 약 5만명이 방문하는 상권이다. 그러나 최근 신도시개발 및 경제상황 악화로 매출 및 방문객이 눈에 띄게 감소하고 있어 상권 활성화가 시급한 상황이다.

특히 선부광장은 구도심으로 주거지역과 밀접해 있어 신규 주차시설을 확충하기 어렵고 주차료 부담으로 인한 불법주차가 기승을 부리는 등 방문객들이 불편을 호소해왔다.

이에 김 의원이 주변 상인들의 의견을 지속 적으로 청취한 결과 가장 시급히 해결되어야할 문제를 주차문제로 진단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중소기업벤처부와 안산시를 설득해 이번 예산을 확보하게 되었다.

김 의원은 “주차문제가 우선적으로 해결되어 접근성이 높아지면 자연스럽게 상권이 활성화 될 것”이라며 “지역 상권이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적 지원 방안을 지속 적으로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 의원은 자유한국당 소상공인살리기 경제특위 위원장을 맡고 있으며, 지난해 선부 광장 인근의 주차시설을 약 3배 이상 확충하는 예산 3억원을 확보한 바 있다.

이태호 기자  kaz@ansantimes.co.kr

<저작권자 © 안산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태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