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정 안산시정
안산시, 고용부 주관 퇴직자 일자리 공모사업 선정국비 3억4천만원 확보...3개 사업. 총 140명 퇴직 신중년 일자리 창출
안산시 고용부 주관 퇴직자 일자리 공모사업 선정(윤화섭 안산시장이 ‘일자리 포럼에서 ‘우수사례’를 발표하고 있다)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퇴직한 신중년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한 고용노동부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3개 분야에서 총 3억4천만원의 국비를 확보함에 따라 오는 3월부터 140명의 일자리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이번에 선정된 3개 사업은 ▲사회공헌활동지원 사업, ▲사회적경제조직 사회서비스분야 인력지원 사업, ▲장애인복지시설이용자 보조서비스 사업이며 총 140명의 인력을 선발한다.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은 사회공헌에 관심이 있는 만 50세 이상 퇴직 전문 인력 95명의 지식과 경력을 활용하여 재능기부 형태로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사회적 경제조직 사회서비스분야 인력 지원 사업’은 인력난을 겪는 사회적 조직에 복지, 예술분야 등 신중년 전문인력 30명을 지원함으로써 자립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하여 사회서비스 확대 및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추진된다.

‘장애인복지시설이용자 보조서비스 사업’은 사회복지 자격증 소지자인 신중년 15명이 참여하는 사업으로 장애인들에게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장애인 시설 업무 지원을 통해 장애인들의 삶의 질 향상을 목표로 한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최근 늘어나는 신중년 퇴직자들의 사회 참여와 지역경제 안정을 위해 앞으로도 더 많은 신중년 일자리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태창 기자  ktc@ansantimes.co.kr

<저작권자 © 안산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