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
김명연 의원, 선부광장 교통개선 국비 3억 확보금년 6월 개통 선부역 선부광장 회전로 개선사업 행안부 특별교부금

올해 6월에 개통될 소사~원시선 선부역사 주변 선부광장이 주변 교통체계 개선사업을 통해 안산 단원갑 지역의 랜드마크로 거듭날 전망이다.

8일, 김명연 의원(자유한국당 안산시단원구갑)은 현재 남북으로 나눠진 선부광장을 통합하고 주변 도로를 회전교차로 방식의 일방통행로로 조성하기 위한 행정자치부 특별교부금 3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선부광장 교통체계 개선사업은 지역주민들과 인근 상인 443명의 집단민원이 제기됨에 따라 수차례 공청회를 거친 후에 최종 결정된 사업이다.

선부광장 교통체계 개선사업의 주요 골자는 기존의 선부동 다이아몬드공원을 관통하던 삼일로 양방향 통행을 회전교차로 방식으로 설계하여 남북으로 갈라진 광장을 지상으로 통합하는 것이다.

특히 선부광장이 대형 광장으로서 기능을 하게 되어 가족과 단체들이 이용할 수 있는 테마광장으로 거듭나게 된다.

선부광장이 안산단원갑 지역의 교통의 요지로서 랜드마크로 거듭나면서 인근상권의 활성화를 기대할 수 있게 되었으며, 삼일로 8차로의 고속주행을 완충함으로써 대형 교통사고를 줄일 수 있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김 의원은 “선부광장을 중심으로 지역상권 활성화 및 대중교통체계도 새롭게 변모될 예정이다”라며 “낙후된 안산단원갑 지역이 안산의 중심지로서의 위상을 되찾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선부광장 교통체계 개선사업은 총 예산 50억이 투입될 예정이며, 선부광장 주변에 기존 80면이었던 주차시설이 총 250면으로 늘어난다.

김태창 기자  ktc@ansantimes.co.kr

<저작권자 © 안산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